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9-06 09:24:39
기사수정


4단계 가운데 개학… 등교하는 고3 학생들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가 연장된 수도권 학교에서 6일부터 등교가 확대된다.


교육부가 지난달 발표한 '2학기 학사운영 방안'에 따르면 이날부터 4단계 지역에서도 학교급별로 3분의 2 안팎에서 등교가 가능하다.


초등학교 1·2학년은 매일, 3∼6학년은 2분의 1까지, 중학교는 3분의 2 이하로 등교한다.


고등학교는 밀집도 예외인 고3은 매일 등교하고 고 1·2는 2분의 1 등교하거나 전면 등교도 가능하다.


거리두기 1∼3단계에 해당하는 지역에서는 모든 유치원과 초·중·고등학교가 전면 등교한다.


유치원과 특수학교(급)는 거리두기 단계와 무관하게 전면등교 할 수 있다.


자료/교육부


[그래픽] 2학기 단계적 등교확대 방안

9일 교육부가 발표한 2학기 학사운영 브리핑에 따르면 교육 결손 회복을 위해 기존에 밝힌 2학기 전면등교 방침을 유지하면서 학기 중에 단계적으로 전면등교를 추진하기로 했다.



교육부는 지난달 시작된 2학기 개학부터 지난 3일까지를 준비기간으로 정하고 등교를 단계적으로 확대했다.


이 기간에는 거리두기 4단계 지역에서 중학교는 3분의 1 등교, 고등학교는 고1·2가 2분의 1 등교를 했다.


초등학교는 밀집도 예외인 1·2학년이 매일 등교했고 3∼6학년은 원격수업을 했다.


2학기 개학과 동시에 학생 확진자 수가 올해 최다치를 경신하는 등 확산세가 꺾이지 않고 있으나 교육부는 등교 확대가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최근 교육부 고위관계자는 "거리두기 4단계에서도 여러 방역 조치를 통해 등교 확대가 가능하며 대면 수업은 꼭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교육부에 따르면 8월 26일부터 9월 1일까지 1주간 전국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학생은 1천119명으로 일평균 159.9명을 기록했다.


교육부는 등교 확대와 함께 전국 학교 급식소 98.6%에 칸막이를 설치하고 감염자 조기 발견을 위해 총 6개 시도에서 선제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시행하기로 했다.


아울러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이 이뤄지고 있는 교육종사자와 고3, 대입 수험생에 대한 백신 접종을 이번 달 초까지 완료한다는 방침이다.




[저작권자 ⓒ 시사경남 (http://sisagn.co.kr)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sisagn.co.kr/news/view.php?idx=2081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