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11-19 12:07:43
기사수정


수험생 지원 가능 대학 검토

19일 오전 대전시 중구 목동 대성고등학교 3학년 교실에서 학생들이 전날 치른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가채점 점수를 토대로 지원 가능한 대학을 상담하고 있다. 2021.11.19



2022학년도 대학 정시모집에서 서울대·연세대·고려대 등 주요 대학의 인기 학과에 지원하려면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국어·수학·영어 원점수 기준으로 280∼290점대를 받아야 할 것으로 예상됐다.


종로학원은 19일 오전 9시 기준으로 자체 분석한 수능 가채점 결과를 바탕으로 예측한 결과, 올해 수능 1∼3교시가 모두 어렵게 출제된 만큼 합격선이 지난해보다 크게 낮아질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합격선 추정치에 따르면 서울대 의예학과는 291점으로 지난해 추정 점수보다 3점 낮다.


연대 의예 290점·치의예 278점, 성균관대·고대 의예 289점, 한양대·경희대·중앙대 의예 284점, 이화여대 의예 282점 등으로 3∼6점가량 낮아졌다.


올해 신입생 모집으로 관심을 모은 약학과의 경우 서울대 276점, 연대 268점, 성대·중대 266점, 이대·경희대 265점 등 합격선을 보일 것으로 예상됐다.


수능 점수는?

19일 오전 대전시 중구 목동 대성고등학교 3학년 교실에서 학생들이 전날 치른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가채점을 해보고 있다. 2021.11.19 



서울대 경영 286점·정치외교 285점·국어교육 281점, 연대 경영 280점·정치외교 276점, 고대 경영 280점·경제 280점 등으로 추정됐다. 작년 추정 점수보다 7∼11점 떨어진 것이다.


연대 영어영문 270점, 고대 영어영문 265점, 성대 글로벌경영 265점, 서강대 경영 263점 등은 14∼19점으로 낙폭이 더 컸다.


종로학원은 "인문계열이 자연계열보다 전년 대비 합격선 낙폭이 크다"며 "문·이과 수학 통합 실시에 따라 인문계 학생이 자연계 학생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은 점수 확보가 어렵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저작권자 ⓒ 시사경남 (http://sisagn.co.kr)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sisagn.co.kr/news/view.php?idx=2122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